국민외식비




    국민외식비

    • [사설] 물가는 치솟고 소득은 추락하고.. 팍팍해진 국민 삶

      어제 한국은행이 발표한 3분기 국민소득(잠정치)에 따르면 국민의 실질 구매력을 보여주는 실질 국민총소득(GNI)은 전기 대비 0.7%…1월과 2월 이후 처음이다. 서민들에게 직격탄이 되는 기름값, 외식비 등 서비스 가격, 농축수산물 가격이 크게 올라 물가 상승을…

      국민일보2021.12.03다음뉴스

    • 3분기 경제성장률 0.3%..실질 국민총소득, 5개분기 만에 감소(상보)

      한국은행, 3분기 국민소득 잠정치 발표전기비 0.3%, 전년동기비 4.0%..속보치와 동일수출·소비 소폭 개선..투자 감소폭은 커져실질GNI 0.7% 감소..작년 2분기 이후 첫 마이너스

      모든 재화, 서비스의 물가 지수를 보여주는 GDP디플레이터는 1년전보다 2.3% 상승했다. 유가 등 원자재 가격 상승에 가공식품, 외식비 등 각종 서비스 품목까지 가격이 오른 영향이다. 한편 3분기 총저축률은 35.9%로 전분기보다 0.1%포인트 상승했다. 국민총처분…

      이데일리2021.12.02다음뉴스

    • 더딘 성장, 물가는 폭등..오미크론 타고 ’40년전 악몽’ 다시 오나

      [MT리포트] 오미크론發 ‘S(스태그플레이션)의 공포’ (上)

      하락했다. 국민총처분가능소득(0.5%)이 최종소비지출(0.3%)보다 더 큰 폭으로 늘어난 결과다. 국내총투자율은 설비투자 등이 감소하면서 31.6%로 전분기 대비 0.1%포인트 하락했다. ━ “안 오른 게 없네” 11월 소비자물가 3.7% 급등…10년래 최대폭 ━ (서울=뉴스1…

      머니투데이2021.12.03다음뉴스

    • [달라진 10년④] 소득 늘어도 마음 여유 줄어..”내년엔 나아질 것”

      국민총소득 10년 전보다 34.4%↑소득 증가 체감 비율은 낮아져가장 먼저 줄일 비용 ‘외식비’

      1인당 국민총소득(GNI)은 2020년 기준 3762만1000원으로 963만5000원(34.4%) 증가했다. 지난 10년 동안 소득이 꾸준히 늘어도 실제 소득 증가를 체감하는 비율은 낮아졌다. 2011년에는 전년보다 소득이 늘었다고 답한 비율이 18.1%였던 반면 2021년에는 소득이 증가…

      데일리안2021.12.03다음뉴스

    • 물가 10년만에 최대폭 올랐는데.. 소득은 마이너스

      11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3.7%3분기 실질 국민총소득 ―0.7%오미크론 겹쳐 슬로플레이션 우려

      실제 호주머니 사정을 반영하는 실질 국민총소득(GNI)은 3분기에 전 분기 대비 0.7% 감소해 5개 분기 만에 뒷걸음질쳤다. 물가 상승세…식비였는데 물가가 너무 올라 더는 허리띠를 졸라매기 힘들다”고 털어놨다. 채소부터 기름값, 집세, 외식비까지 줄줄이 오르며…

      동아일보2021.12.03다음뉴스

    • 날개단 외식비, 결식아동 급식 지원 현실화해야

      시작으로 2016년 4천원, 2018년 4천500원, 2020년 5천원으로 높였다. 2년에 한 번 정도, 최근엔 1년 새 조정하고 있으나 날개 단 외식비 인상을 따라잡기에는 역부족으로 보인다. 아동 급식지원 사업은 국민기초생활수급자 및 한부모가정, 지역아동센터와 사회복지관…

      광주매일신문2021.11.16

    • [사설] 물가상승 10년 만에 최고치, 정책수단 총동원해 잡길

      올랐다. 외식비 등 개인서비스는 3.0% 올라 2012년 1월 이후 최대 상승폭을 기록했고, 농축수산물도 기온 급락에 따른 작황 부진으로 상승률이 7.6%에 달했다. 서민 체감물가와 직결되는 생활물가지수는 5.2% 올랐다. 2011년 8월 이후 최대 상승폭이다. 서민…

      세계일보2021.12.02다음뉴스

    • (영상)11월 물가 3.7%↑ ’10년래 최고’..12월엔 안정될까

      11월 소비자물가지수, 전년比 3.7%↑’체감물가’ 생활물가지수도 11년 8월 이후 최대”물가 오름세 지속 가능성 커”

      값, 외식비 등의 서비스 가격과 농축수산물 가격 상승이 지난달 물가 상승을 주도한 것으로 풀이됩니다. 세부적으로 휘발유, 경유 등 석유류와 가공식품이 모두 오르면서 공업제품은 5.5% 올라 10년 만에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. 특히 국제유가 상승세가 지속…

      이데일리2021.12.02다음뉴스